인사말에 덧붙여 늘 가슴속에 간직해 둔 이야기를 하나 해드리겠습니다. 일본 도쿄 올림픽 시기에 스타디움 확장을 위해 지은지 3년이 되는 집의 지붕을 벗기려다가 꼬리 쪽에 못이 박힌 채 벽에서 움직이지 못하고 있는 도마뱀 한 마리를 발견하게 되었다고 합니다. 3년 동안이나 꼬리에 못이 박힌 채 죽지 않고 살아 있었다는 사실에 놀라웠던 사람들은 이 신기한 사실의 까닭을 알기 위해 공사를 잠시 중단하고 도마뱀을 지켜보기로 했답니다. 그랬더니 다른 도마뱀 한 마리가 먹이를 물어다 주는 것이었습니다. 3년이라는 긴 시간동안 그 도마뱀 은 하루에도 몇 번을 그 도마벰을 위해 먹이를 가져다 주었습니다. 이 이야기가 시사하는 바처럼 주식회사 피피더블유코리아는 클라이언트에게, 직원들에게 그리고 협력사 여러분들에게 친구를 위해 계속해서 먹이를 물어다 주었던 도마뱀처럼 늘 친실한 파트너가 될 것을 약속드립니다. 고맙습니다.

 

 

(주)피피더블유코리아
대표이사 CEO 김종수